홈
로그인
이메일
사이트맵
관리자

남자를 웃게 만드는 여자의 기술

2010/08/24 14:41

만나면 즐거움을 주는 여자가 있다. 그녀가 말로 웃기거나 그저 웃겨서 웃는 것이 아니라 즐거워서 호탕한 웃음을 짓게 만들어주는 그런 여자. 이런 여자와는 몸이 피곤해도, 스트레스를 많이 받은 날에도 만남을 꺼리지 않는다. 그녀와 함께 있으면 즐겁기 때문이다.

사실 남자에게 웃음을 주는 방법은 간단하다. 그렇지만 대개는 잘 지키지 않을뿐더러 잘 모르고 있고, 그저 자신의 선천적인 성격 탓으로만 돌릴 뿐이다.

이미 알고 있는 방법일지라도 다음의 기술을 사용할 줄 아는 그런 여자가 된다면 충분히 차별화 된 여자가 될 수 있다. 남자를 웃게 만들어 줄 수 있는 여자의 기술, 어떤 것이 있을까?

1. 활짝 웃어라

그와 만날 때, 어떤 표정으로 그를 대하는가? 활짝 웃어라. 더운 날에는 시원함을 추운 날에는 따뜻함을 전해준다. 사실 정말 지능적인 여자는 남자와 만났을 때, 별로 웃기지 않은 이야기라도 활짝 웃어주는 여자다. 그런 여자가 재미있는 이야기로 그를 웃기는 것보다 더 매력적이다.

2. “이제 뭐 할래?”

자꾸만 물을수록 남자의 마음을 압박한다. 특히 이런 말을 할 때는 표정과 말투를 무겁게 해서는 안 된다. 모든 시간을 지루함으로 채색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따라서 좀 더 밝은 표정과 말투로 물을 필요성이 있다. 좀 더 과장해서 신나 하는 듯한 표정과 말투로 말해보자.

3. 과거의 행적을 칭찬하라

때때로 그의 과거 행적을 칭찬하라. 예를 들면 다음과 같다. “그 때 너 그 옷 입고 왔을 때 너무 근사해 보이더라.”, “넌 친구들 앞에서 너무 카리스마 있는 것 같아.”, “역시 넌 잘 해낼 줄 알았어.” 남자는 끊임없이 영광을 갈구한다. 그것이 비록 과거의 영광일지라도...

4. 더운 날일수록 “덥다! 더워”를 삼가라

지금과 같은 여름 날씨에 덥다 삼연발을 외치면 괜히 남자의 마음에 부담감을 안겨줄 수 있다. 혼자만 더운 것이 아니라는 것을 잊지 말자. 손수건으로 그의 땀을 닦아줄 줄 아는 여유를 부릴 줄 아는 여자라면 그의 마음에도 여유를 안겨줄 수 있다.

5. A를 선택했을 때 B를 아쉬워하는 여자가 되지 마라

“냉면을 먹고 싶다”고 해서 냉면을 시켜줬더니 “갈비탕 먹을 걸” 하고 후회하는 여자가 되어서는 안 된다. 여자의 사소한 변덕은 남자를 피곤하게 만든다. 여자의 입장에서는 충분히 이해해 줄 수 있는 투정쯤으로 생각하겠지만 남자의 입장에서는 은근히 짜증이 밀려오는 변덕이다.

남자는 여자의 유머 때문이 아니라 여자의 밝음 때문에 웃는다.
비록 삶이 힘들고, 저마다 불행을 간직한 채 살아가겠지만
적어도 연인 앞에서만큼이라도 밝음을 유지하기 위해서 노력하자.
그 밝음 저 편에 있는 슬픔이라서 더욱 애절하게 감싸줄 수 있을 테니까.

어떤 여자든 웃는 모습은 아름다웠다.
그러니 진짜 웃을 줄 아는 여자가 될 수 있기를.



 

이사는 가야되고 업체선정 힘드시죠?  망설이지마시고 콜하세요^^

    포장이사,원룸,투룸,쓰리룸이사,사무실이사,학생이사,용달이사,견적비용5%할인

                  대구,경북 포장이사 무료상담 080-005-4224

2010/08/24 14:41 2010/08/24 14:41
코멘트(0) 관련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