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로그인
이메일
사이트맵
관리자

신기술 아이디어 하나가 54억원에 낙찰

2010/09/01 00:50

SBS TV 프로그램 ‘아이디어 하우머치’에서 사상 최고액인 11억2400만원의 평가를 받은 제품이 등장했다. 이 프로그램에서는 개발자의 아이디어나 신제품을 투자자나 기업이 경매를 통해 살 수 있다.

SBS는 30일 “TV를 컴퓨터처럼 사용할 수 있게 하는 ‘PCTVRO’라는 장치가 기술보증기금의 기술평가에서 11억2400만원의 평가액을 기록했다”며 “이는 2년간 출품된 제품 200여점의 평가액 중 최고액”이라고 밝혔다.

이 제품의 해외총판권은 한 중국동포 기업가에게 54억원에 낙찰됐다. 낙찰자는 “중국 시장에 당장 내놔도 충분히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매력적인 제품이어서 주저 없이 입찰했다”고 말했다.

‘PCTVRO’란 손바닥 크기의 단말기로, TV에 부착하면 화면을 컴퓨터 모니터처럼 쓸 수 있게 된다. TV를 시청하다가 리모콘의 PC버튼(외부입력)을 누르면 TV화면이 PC화면으로 바뀌고 게임, 워드프로세서, 인터넷 검색, 동영상 보기 등의 기능을 컴퓨터와 똑같이 사용할 수 있다.

TV 모니터만 있으면 한 대의 컴퓨터로 두 대의 컴퓨터를 사용할 수 있게 한 것이 기술의 핵심이다. 자녀들의 유해사이트 접속을 우려하는 부모의 경우 TV를 보면서 컴퓨터 작업 내용을 확인할 수도 있다.

이 제품을 개발한 임철수씨는 현재 각 행정기관에 설치된 무인 민원발급기의 개발자다.

이 제품의 경매 장면은 다음달 2일 오후 6시30분 방송될 예정이다. 



이사는가야되고 업체선정 힘드시죠?  망설이지마시고 콜하세요^^

    포장이사,원룸,투룸,사무실이사,학생이사,용달이사,화물운송,견적비용5%할인


                 대구,경북 포장이사 무료상담

                  080 - 005 - 4224

2010/09/01 00:50 2010/09/01 00:50
코멘트(0) 관련글(0)